알림

  • 최근소식
  • 공지사항

  • HOME
  • 알림
  • 최근소식



제목 로레알-유네스코 세계여성과학자상 수상자 2인, 역사적인 노벨화학상 수상 영예
첨부파일 등록일 2020-10-08 조회수 36

2016년 세계 로레알-유네스코 여성과학자상의 수상자가 올해 노벨화학상을 수상하여,

아래와 같이 소식 전해드립니다.

 



로레알-유네스코 세계여성과학자상 수상자 2,
역사적인 노벨화학상 수상 영예

- 로레알-유네스코 세계여성과학자상 2016 수상자 2 노벨화학상 수상

- 로레알-유네스코 세계여성과학자상 5명의 노벨상 수상자 배출


 로레알은 로레알-유네스코 세계여성과학자상 2016 수상자인 에마뉘엘 샤르팡티(Emmanuelle Charpentier) 교수와 제니퍼 다우드나(Jennifer A. Doudna) 교수가 게놈 편집의 혁신적인 방법을 개발한 공로를 인정받아 노벨화학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교수는인체유전자를편집할있는크리스퍼/카스9(CRISPR/Cas-9)’ 또는 유전자 가위라고 불리는 메커니즘을 개발한 있다. 같은 혁신적인 발견으로 샤르팡티 교수와 다우드나 교수는 지난 2016 로레알-유네스코 세계여성과학자상을 수상했다.

알렉산드라 팔트(Alexandra Palt) 로레알 재단 수석부사장은 로레알 재단은 역사적인 수상 소식을 환영하며, 에마뉘엘 샤르팡티 교수와 제니퍼 다우드나 교수에게 진심으로 축하를 전한다라며 오늘날 우리는 전례 없는 보건, 사회 경제적 위기에 직면해 있으며, 어느 때보다도 세계는 과학을, 과학은 여성을 필요로 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한편, 크리스티아네 뉘슬라인-폴하르트(Christiane Nüsslein-Volhard, 1995노벨의학상), 아다요나스(Ada Yonath, 2009노벨화학상), 엘리자베스블랙번(Elizabeth H. Blackbun, 2009노벨의학상) 이어 에마뉘엘 샤르팡티 교수와 제니퍼 다우드나 교수가 노벨상을 수상함으로써 로레알-유네스코 세계여성과학자상은 지금까지 5명의 노벨상 수상자를 배출하게 됐다.

 

 

로레알 재단과 세계여성과학자상에 관하여


로레알 재단은 전 세계 여성들을 대상으로 로레알 그룹 DNA의 핵심인 과학연구와 포용적인 아름다움이라는 두 가지 주요 영역에서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로레알 재단은 세계는 과학을 필요로 하고, 과학은 여성을 필요로 한다는 신념으로 1998년부터 유네스코와 협력해 세계여성과학자상을 제정하였으며 과학 분야에서 여성의 대표성을 향상시키는 것을 목표로 한다. 본 상을 통해 지난 22년 동안 116개국 3,400명 이상의 여성 과학자들을 지원하고 격려해왔다. 아름다움이 자아재건 과정의 핵심이며 사회적 포용의 매개체가 될 수 있다는 신념 하에 로레알 재단은 취약계층을 위해 우수한 무료 미용 전문 교육도 개발하고 있다. 또한 신체적, 정신적 또는 사회적 고통을 겪고 있는 사람들을 지원하기 위해 미용 및 웰빙 관리에 대한 접근을 제공한다.